• 토론실
  • 국내증시
  • 해외증시
  • 마이투자
  • 테마검색기
  • 자유게시판
  • 종목추천
  • 투자전략
  • 관심종목
  • 스팟&찌라시
  • 매매일지
  • 유머게시판
  • 주담과의통화
  • 2017 전체랭킹

회원 초보통

새차관리 10계명[펌]

입력시간 : 2013.04.02   08:40

요즘 차를 장만하려고 이러 저리 뒤지다 보니 좋은 정보가 있어서 공유합니다...^^


http://cafe.daum.net/8282KAJA/8eL0/617


한 대의 차는 2만개 이상의 부품으로 이루어져있고, 새 차는 부품들이 조립 되자마자 운전자에게 인도되기 때문에, 이 부품들이 제대로 자리잡게 하는 새 차의 성능 관리도 꼼꼼히 챙겨야 한다.

그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것은 차의 심장과도 같은 엔진관리이다. 처음부터 엔진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하면 엔진의 연비와 출력이 저하되어 차량의 수명이 단축된다는 것은 꼭 기억해야 한다.

새 차를 구입한 소비자를 위해 새 차를 처음 인계 받은 그 순간부터 5,000km를 주행할 때까지 각 단계별로 새 차를 관리하는 방법인 '단계별 새 차 관리 10계명'을 제안한다.

 

1. 인테리어 보호 비닐 제거하기

새 차를 인도 받았다면 우선 새 차의 상징인 인테리어 보호 비닐을 떼어내는 것으로 새 차 관리를 시작하는 것이 좋다. 고객 인도 전까지 오염과 미세 손상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붙여놓은 비닐은 고정을 위해 사용된 접착제가 새 차 냄새의 원인일 뿐만 아니라 비닐이 차량에서 발생하는 습기를 가두거나 정전기를 일으켜 차량의 전자기능에 오작동을 일으

킬 수도 있기 때문이다.

 

2. 차량 매뉴얼을 꼼꼼히 읽어 내용 숙지하기

자동차는 언제나 변화한다. 같은 모델명을 사용하는 차량이더라도 2012년에 출시된 모델과 2013년에 출시된 모델은 분명 다른 부분을 가진다. 우선 자신의 차량에 대한 세부 내용을 담고 있는 차량 매뉴얼을 꼼꼼히 읽어 차량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은 물론 어떤 기능이 있는지, 어떻게 사용하는지에 대해 아는 것이 중요하다.

 

3. 차량의 모든 기능을 사용하여 이상이 없는지 확인하기

매뉴얼에 정리되어 있는 차량의 기능을 실제로 사용해보아야 한다. 앞으로 차량을 사용하면서 정상상태인지 이상상태인지 확인할 수 있는 기준이 되기도 하므로 중요하지 않은 기능이거나 잘 사용하지 않을 것 같은 기능이더라도 정상적으로 작동하는지 확인하고, 이상이 있는 경우 초기수리를 하는 것이 좋다.

 

4. UV와 열차단이 되는 썬팅하기

고심하여 고른 인테리어의 변색을 방지하고 가죽시트를 오랫동안 처음과 같은 상태로 유지하기 위해서는 자외선과 뜨거운 열을 막아주는 UV와 열차단 기능이 있는 필름을 이용해 썬팅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UV와 열차단 코팅으로도 마음 놓을 수 없다면 가죽관리 크림 등을 이용해 가죽의 오염물을 제거하고 영양을 공급하여 항상 새 것 같은 상태로 관리 하는 것도 방법이다.

 

5. 새 차부터 엔진 코팅하여 엔진 마모 예방하기

새 차를 사면 대부분의 운전자들은 차체 외관이나 언더코팅 등에만 신경을 쓰지만, 새 차가 가장 필요로 하는 코팅은 바로 엔진코팅이다. 자동차의 심장인 엔진을 보호하기 위한 엔진 코팅은 아직 엔진에 마모가 발생하기 전에 하는 것이 가장 좋다. 엔진오일은 엔진이 멈춰있는 동안 중력에 의해 아래로 가라앉게 된다. 이렇게 엔진오일이 가라앉아 있는 상태에서 시동을 걸면 엔진오일이 엔진내부에 순환되기 전에 피스톤이 실린더 내에서 왕복운동을 하게 되고, 이때 피스톤과 실린더 내벽 사이 마찰에 의해 엔진 마모가 발생한다. 엔진 마모의 70~80%가 이와 같은 초기시동 시 발생하는데 이를 예방하기 위해 24시간 내내 엔진을 보호할 수 있는 엔진코팅제를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엔진코팅제는 엔진오일과 함께 사용하면 된다.

 

6. 1~3천km 도달 시 엔진오일을 교환하여 엔진 내부 정리하기

엔진을 관리하기 시작하는 시점은 이후 자동차 유지비와도 깊은 연관성을 갖는다. 출력이 떨어지면 그만큼 연비가 저하되고 이는 유지비 상승으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새로 만들어진 엔진에는 미처 제거되지 않은 금속 분말과 이물질이 포함되어 있을 수 있으므로 1~3,000km 주행 후 엔진을 정리하며 오염된 엔진오일을 갈아주는 것이 좋다. 초기부터 윤활 성능이 뛰어난 합성 엔진오일을 사용하는 것이 엔진 마모를 줄이고 출력을 높이는 것이 연비 저하에 따른 유지비 상승을 막을 수 있는 좋은 방법이 될 수도 있다.

 

7. 2,000km까지는 고속주행에 욕심내지 않기

새 차는 운전자의 운전습관에 따라 길들여지며 연비가 결정된다. 간혹 새 차를 사면 고속주행을 하여 연비를 높이는 것이 좋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지만 오히려 차량에 무리를 주는 방법이라 추천하지 않는다. 1,000Km까지는 정속주행을 통해 운전자의 운전습관을 정리하고 2,000km까지는 시내 주행을 통해 다양한 속도와 상황을 경험하는 것이 좋다.

 

8. 2,000km까지는 급제동 하지 않기

초반 2,000km이내에 급제동을 하면 현가 장치나 하체 부품이 정상적으로 자리를 잡지 못해 고장이나 소음의 원인이 된다. 특히 새 차에 익숙하지 않은 운전자들은 윈드실드와 본네트 사이의 거리가 낯설어 실제동거리에 익숙하지 않은 경우가 많기 때문에 급제동의 위험성이 특히 크다. 새 차의 초반 주행은 새 차 길들이기와 함께 운전자의 운전습관 형성시기이므로 급제동 등 위험성이 높은 운전 습관을 고치는 기회로 삼는 것을 추천한다.

 

9. 3,000km까지는 3,000rpm을 넘지 않도록 하기

자동차가 달리기 위해서는 심장인 엔진뿐만 아니라 엔진의 움직임을 실제로 바퀴로 전달하는 미션의 역할도 중요하다. 3,000km까지는 미션이 자리를 잡아가는 단계로 3,000rpm 이상의 높은 회전수로 운전을 하는 것을 피하는 것이 좋다. 높은 rpm으로 미션에 무리하게 부담을 주면 미션의부품들이 불균형적으로 닳는 편마모가 발생하여 소음이 증가하고 출력이 저하되는 등의 현상이 나타나기 때문이다.

 

10. 새 차부터 연료시스템크리너를 사용하여 엔진 속 때 관리하기

엔진 속 연료가 폭발하면서 생기는 카본 찌꺼기는 차가 움직이는 순간부터 형성된다. 이 카본 찌꺼기를 '카본 때' 또는 '엔진 때'라고 한다. 엔진을 관리하지 않아 엔진 때가 쌓이게 되면 엔진의 연비와 출력이 저하될 뿐만 아니라 소음이 증가하게 된다. 엔진 때는 시간이 지나며 누적 될수록 점점 단단하게 굳어지므로 새 엔진부터 연료시스템크리너를 정기적으로 사용하면 쉽게 엔진 때를 제거하여 언제나 깨끗하고 건강한 새 차 느낌 그대로의 엔진으로 이용할 수 있다.

추천 5 반대 0 재미 0
투표를 통해 글쓴이의 랭킹이 변동됩니다.
올바른 투표 부탁합니다.
  • 댓글 10
  • 조회수 3258
  • 인쇄
  • 신고
  • 회원 즐거운사나이 2013.04.02 11:28
    감사합니다...
  • 회원 자몽에이드 2013.04.02 11:43
    잘봤습니다
  • 회원 신주담입문 2013.04.02 11:54
    감사합니다
  • 회원 씬님 2013.04.02 12:46
    좋은 정보네여~~
  • 회원 darkstar 2013.04.02 12:47
    이렇군여~~ 감사합니다.^^
  • 회원 트리플에이 2013.04.02 13:19
    새차는 초반에 관리 잘해야해요
  • 회원 쩔카 2013.04.02 15:08
    감사합니다...
  • 회원 대장토끼 2013.04.02 15:11
    감사합니다
  • 회원 스피드 2013.04.02 16:59
    넘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회원 폭풍처럼 2013.04.10 22:07
    와우~~ 두고두고 읽어야겠어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추천
4253 직장인 평균 연봉 1위는 울산지역…서울은 5위에 그쳐 [8] TCHSK 2013.04.15 1333 2
4252 배울라고왔는데어쩔란가모르것다 [7] 백두산과 2013.04.14 1325 2
4251 싸이, '젠틀맨' 첫 무대+뮤비에..네티즌 "중독성 있다" [10] 지원짱 2013.04.13 1507 9
4250 넌센스하나 [7] 이한마음 2013.04.13 1283 4
4249 군인정신은 어디가고? [4] 비유와상징 2013.04.13 1362 1
4248 서울 한복판에서 민간인이 권총 자살 [2] TCHSK 2013.04.13 1457 1
4247 넋두리.. [4] p스노우볼 2013.04.12 1308 1
4246 주식을시작하려면 뭐부터해야하나여? [10] 슬리버 2013.04.12 1500 2
4245 고영욱 징역 5년 전자발찌 부착 10년 선고 ㅋㅋㅋㅋㅋㅋ [10] 귀곡산장 2013.04.10 1499 5
4244 ★★★★4월 둘째주 증권가 찌라시 입니다..헉헉~~ [12] 샤랑이 2013.04.09 27530 6
4243 러시아 상원의원 "북한 선제 공격 가능성" [10] 지원짱 2013.04.06 1918 9
4242 조금지났지만 3월 증권가 찌라시. [17] 샤랑이 2013.04.05 53953 6
4241 어느 며느리의 고백.. 진짜 슬픈이야기- [20] 샤랑이 2013.04.05 3330 22
4240 김광규 총검술 [5] 심슨아빠 2013.04.04 1955 2
4239 국제해킹그룹이 북한 사이트 다 해킹했다네요 [3] 마케터 2013.04.04 1931 4
4238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6] 양쏘 2013.04.04 1254 2
4237 뇌혈관 지킴이 '오메가 삼형제' 골고루 드세油∼ [4] 지원짱 2013.04.04 1712 4
4236 선진국의 자폐아에 대한 수준 [2] 웃고살기 2013.04.04 1487 2
4235 부모님 몰래 피자배달 알바하기...ㅋㅋ [8] 싸다구 2013.04.03 1356 2
4234 "카톡" 주가조작에 멍든 스마트폰 메신저 [8] 초보통 2013.04.03 1700 9
공지사항 궁금증 묻기
회사소개 광고 제휴제안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주담정책 ⓒ Judam corp.